Division of Environmental Science and Engineering postech 선택과 집중, 소수정예교육 통해 환경분야
세계 10위권 대학원으로 발전한 포항공과대학교입니다.

   >   게시판    >    DESE 뉴스   
   >   게시판    >    DESE 뉴스   

DESE 뉴스

제목 한국수산자원공단, 2022 완도 국제해조류심포지엄 참가…특별세션 운영(이기택 교수)
작성자 관리자
첨부파일
방문수 64

특별세션 : 해양생태계 관리 및 해양생태복원



한국수산자원공단(FIRA, 이사장 이춘우)은 이번 달 완도에서 개최된 '2022 WISS(Wando International Seaweed Symposium) 완도 국제 해조류 심포지엄'에 참가하여 바다숲 조성사업 트렌드 및 성과의 국내·외 확산을 위해 특별세션 ‘해양생태계 관리 및 해양생태복원’을 운영했다고 24일 밝혔다.

2022 WISS는 완도에서 2013년도부터 개최하고 있는 국제 해조류 심포지엄으로써, 한국수산자원공단 관계자는 국내외 해조류 연구자 및 전문가들에게 바다숲 조성사업 성과를 알리고 사업 전문성에 대한 국제적 위상을 제고하고자 특별세션을 기획하였다고 밝혔다.

특별세션은 총 4건(①Marine forest and the role of FIRA-한국수산자원공단 이춘우 이사장, ②Marine forest project in Korea-한국수산자원공단 최용우 실장, ③Marine ecosystem monitoring and management efforts in Korea-KOEM 김영남 박사, ④Factors governing carbon dynamics in a macroalgal habitat-포항공대 이기택 교수)의 내용으로 구성되었다. 여기에는 바다숲 조성·관리 기술 및 사업 성과, 수산자원관리 전문기관의 역할, 해양생태계 모니터링 및 관리 노력 등이 소개되었다.

참석 전문가들은 해양생태계 복원 전문기술력의 현장 적용에 대한 과학적 논리 확인 및 지속적인 연구활동을 주문하였다. 그리고 바다숲이 탄소(carbon)를 통제하는 세부 기작에 대한 내용 등이 발표되어 블루카본에 해조류 포함 가능성을 확인하는 자리가 되었다.

한국수산자원공단은 향후 학회, 유관단체, 전문가, 어업인 등 이해관계자들과 세미나 및 심포지엄 등을 개최하여 협력 네트워크 확대 및 민간과의 소통을 강화할 예정이다.

한국수산자원공단 이춘우 이사장은 “글로벌 정보와 기술 네트워킹을 꾸준히 확대하여 공단이 바다숲 복원과 연안생태계 개선을 세계적으로 선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.”고 밝혔다.

출처: 한국수산자원공단, 2022 완도 국제해조류심포지엄 참가…특별세션 운영 - 부산일보 (busan.com)